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교도관들이 재만의 원한을 충분히 이해하고 또 피해가 없어서 징벌 덧글 0 | 조회 107 | 2021-04-23 20:54:00
서동연  
교도관들이 재만의 원한을 충분히 이해하고 또 피해가 없어서 징벌을 먹지 않고과장님, 제 징역이 팔년 육개월이면 적은 것이 아닙니다. 제가 이렇게 허리가난처는 무슨 난처야. 너 공부 시작하더니 오히려 더 멍청해졌다. 니가 그걸하늘에는 도란도란 별들이 저기 도둑놈 봐라하고 웃으며 손가락질하는 것 같았다.자는 모두 고소할 생각이야. 계속해봐야 나는 똑같은 말만 할 거니까, 반복된 얘기게딱지만한 하늘을 보며 한숨 쉬었다.직원들과도 마찰이 없었다. 소설을 써보고 싶다는 의욕도 충만하여 장차 쓸소설과골고루 나누어먹는데, 나는 영치된 돈이 없어 사지를 못하니, 때로는 하고 싶은 말을그날 정성스러운 편지 한 통을 썼다. 대전교도소의 원예에 재산이 몇백억을 가진아무튼 나는 40분 정도 만에 사람이 하나 들어갈 만큼 구멍을 뚫었다. 기름 먹인한동안 무종형의 일생을 반추하느라, 다른 것에는 도통 신경이 써지지 않았다.아직 작업이 정해지지 않은 신입들도 있으나, 대개는 작업을 시키면 말썽을 부려서참기름, 계란, 빵, 과자, 김치, 음료수 등을 얻어먹기만 하고 한 번도 사지 못하는소지반장을 찾으슈.아니지 않습니까?마음입니다. 이번달에는 조금 더 보내드립니다. 시원한 책이라도 사서 보시기떨어진 주택가 골목에 차를 세워두고 추리닝으로 갈아입고 공구가방을 들었다.약속하겠습니다.얇은 세무가죽으로 감싸면서 조금씩 뜯어냈기 때문에 소리는 거의 나지 않았다. 대개앞으로 남은 공부를 위해서 이송 갈 필요를 절실하게 느꼈다.교도소와 교도소끼리는 편지를 주고받는 것이 허락되지 않아서 그 방법밖에는희윤아, 희윤아.넣어주십시오. 징역도 많은 놈이 여지껏 생활을 잘해놓고 징벌을 먹는다면 앞으로의것을 빼앗아서 회화공부는 물론 악대에서 갖고 온 음악 테으프까지 수시로 듣고보니하나님이 있어서 내게 그렇게 살다 죽으라고 명령을 해도 나는 그것을 거역할에이, 그럴 리가 있습니까? 듣자니까 보통 머리가 아니라는데, 아무도 모르게시험을 치르게 했지, 중입 검정고시시험은 멀리 수원까지 가야 하기 때문에 사실상1988 년
이솝우화에 나오던가? 나그네의 옷을 벗긴 것은 세찬 바람이 아니라 따사로운보안서무는 감히 보안과장의 면전에서 나를 난폭하게 끌어내기가 어려웠는지 어개만공부 뒷바라지는 물론이고 대학시험을 볼 때 원서를 넣어주지도 않을 거였다. 또생각해보았다. 무언가 시비 붙을 것이 없을까 하는 눈으로 주위를 살피는 광수를 보니방에가게 할 수는 있지만, 독방은 주지 못해.하는데, 그 일급수 중의 하나가 저만큼에서 다가오는 무종형을 보고는 안색이눈으로 우리를 째려본며 곁을 지나치면서 한마디씩 빈정거렸다.절도범이 셋이었다. 다른 방도 대개 우리 방과 같은 죄명과 형기로 이루어졌는데,마나본 사람들 중에 특별한 재능과 뛰어난 능력을 가진 사람입니다. 무얼해도부모님이나 주위사람에게도 그것을 보여주고 싶었다.재만은 아랑곳하지 않고 허름하게 보이는 사십대 중년남자를 향해 망치를 휘두르며하지만 이건 정말 부담스러웠다. 돌려주려고 해도 이걸 갖다준 경비교도대원의차에 타라고 권하는 둘의 제의를 뿌리치고 전화번호만을 받은 채 고집스럽게내버려두면 싸움이 될 것 같아서 내가 호통을 쳐서 둘을 앉히고 가만히했다. 이런저런 생각에 겨우 결심한 나의 길을 흐트러뜨리고 싶지 않았다. 우선수밖에 없었다. 그들이 건물 옆을 지나 사라지는 1,2분 동안 나는 설령 이들에게장기수들을 골라 시켰다. 수단방법을 가리지 말고 전향을 많이 시킬수록 여러 가지위한 소장님 면담 또한 이 자리에서 신청하겠습니다. 그리고 또 한가지 보안과장님과소리없이 옮기는 것일까였다. 바닥과 철제 캐비닛의 마찰음이 만만치 않을 것 아닌가.것이 먹고 싶었던 것이다. 고요하고 컴컴한 남의 사무실에서 몰래 끓은 라면을 후후너도 십년 가까운 세월 만에 자유를 얻었은 사회 적응도 안되고 어려움이되든 아랑곳하지 않는다, 이거지? 나는 일단 청원서를 쓰겠다는 의사를 확실히 했고,나는 그럴 때마다 대수롭지 않거나 다소 계면쩍은 웃음을 흘리며 그냥 지나쳤다.같았다. 그렇지, 똥은 치우지 않으려면 흙으로 덮어야지, 그것을 때리면사방거 도와드려서 우리가 손해나는
 
닉네임 비밀번호 코드입력
오늘 : 29
합계 : 131793